AP 임원진

AP는 전세계적으로 인정받는 전문가들에 의해 설립되었습니다

AP의 설립자들은 자폐 치료 분야에서 현재 세계적으로 유명한 권위자들입니다. 1970년대 이래로 정력적인 저서, 연구 출판 및 학술대회 활동을 해왔으며, 지금도 세계의 여러 학군 및 가족들을 대상으로 자문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photo05

Ronald Leaf (Ph.D.)
공동설립자 및 총괄이사

Ronald Leaf 박사는 미국 공인 심리전문가로서, 자폐 분야에서 40년이 넘는 경력을 쌓았습니다. Leaf 박사는 UCLA에서 학사 학위를 받는 동시에 Ivar Lovaas 교수와 함께 일하며 그 경력의 첫발을 내딛고, 차후에는 Lovaas교수의 지도 하에 박사학위를 받았습니다. Ronald Leaf 박사는 UCLA에서 Young Autism 프로젝트의 임상 수퍼바이저, 연구심리학자, 강사, 그리고 중간 디렉터로 활동하며 여러 연구조사에 널리 관여하고 자폐아동 교육에 대한 지침을 담은 「The Me Book」 비디오 시리즈의 공동저자로서 저작에 기여하였습니다. Leaf박사는 가정, 학교, 수업프로그램, 주거시설에 대한 국가적, 국제적 컨설팅을 진행해왔으며 학부모, 보호자 및 학교관계자 컨설팅 기획사인 Behavior Therapy and Learning Center의 상임이사이기도 합니다. Leaf 박사의 공동저서로는 『A Work in Progress』, 『It’s Time for School』, 『It Has to Be Said』, 『Crafting Connections』, 『A Work in Progress Companion Series』 등이 있습니다.

photo06

John McEachin (Ph.D.)
공동설립자 및 총괄이사

John McEachin 박사는 미국 공인 심리전문가로, 현재까지 자폐아동뿐 아니라 광범위한 발달장애를 지닌 청소년 및 성인을 대상으로 한 행동중재치료에 있어 40년 이상의 경력을 지니고 있습니다. UCLA에서 Ivar Lovaas 교수의 지도 하에 Young Autism프로젝트에 참여하며 대학원 과정을 수학했으며, UCLA에서의 11년간 임상 수퍼바이저, 연구 및 수업 조교, 임시 학과장 등 다양한 역할을 수행하였습니다. McEachin박사는 1993년 출판된 집중적인 행동치료를 받은 자폐 영유아들에 대한 장기 추적연구를 포함하여 다양한 연구를 진행하였습니다. McEachin박사는 1994년, Ronald Leaf박사의 AP 설립에 공동 설립자로 함께 참여하였으며, 1999년에는 현재 자폐아동 치료에 대한 매뉴얼 및 교육과정 지침서로 널리 알려진 『A Work in Progress』를 출판했습니다. 이 외에도 전세계 곳곳에서 강연활동을 하고 있으며, 수많은 저서 및 연구논문들의 저작활동에 참여하였습니다. 또한 가족, 기관, 학군을 대상으로 치료프로그램에 대한 정기 자문활동을 하고 있으며 학부모, 그룹홈(공동생활공간) 관리자, 교실 담당자 등에게 교육훈련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autism-partnership-toby-mountjoy-2017

Toby Mountjoy (M.Sc., BCBA)
부총괄이사

Toby Mountjoy 디렉터는 ABA 석사학위를 소지하고 있는 BCBA(Board Certified Behavior Analyst, 공인행동분석전문가)로, 자폐스펙트럼장애를 24년 넘게 다루며 Ronald Leaf박사, Mitchell Taubman 박사, John McEachin 박사로부터 폭넓은 트레이닝을 받았습니다. 현재 홍콩, 한국, 필리핀, 싱가포르에서 심리학자, 컨설턴트, 치료사 등 100명이 넘는 직원을 보유한 Autism Partnership의 운영을 감독하는 이외에도 전세계적으로 학교, 서비스 제공자, 가족들에게 컨설팅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Mountjoy 이사는 또한 『Sense & Nonsense』, 『It’s Time for School』 등의 집필에 참여하였으며, 2007년에는 자선단체인 Autism Partnership 자선재단과 자폐아동들에게 더 많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AP School을 설립하였습니다.